전북도, 기업지원 성장사다리 성과 ‘눈에 띄네’

-최근 5년간 매출 8.51%, 수출 7.09%, 고용 4.47% 증가-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11/19 [08:55]

전북도, 기업지원 성장사다리 성과 ‘눈에 띄네’

-최근 5년간 매출 8.51%, 수출 7.09%, 고용 4.47% 증가-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11/19 [08:55]

 

     최근 글로벌 경기침체 및 신보호무역주의 확산에 따른 수출부진, 한국 GM폐쇄 등으로 인한 고용침체 등 위기 속에서도전라북도 선도기업은 체계적인 지원을 통해 매출, 수출, 고용 분야 등에서 두드러진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5년간(`14`18) 전라북도 선도기업 육성사업의 누적 경제적파급효과는투입예산 257.4억원 대비 10.2배의 I/O ratio(입대비 경제적 효과)를 달성했다.

 

     18일 전북도에 따르면, 라북도 선도기업 79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성과분석 결과(CARG분석*)최근 5년간(`14~`18) 매출 연평균 8.51%, 수출 7.09%, 이익성장 1.05%, 고용 4.47%, 임금증가율 9.88%, 연구개발비 19.52% 증가등 전반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전라북도 선도기업 기준인 매출액 50억원~1,000억원 정도의 중견 제조업체의 전국 대조군과 전북 대조군의 비교에서는 그 성장세가 더욱 두드러졌다.

     기술상용화 중심의 실효성 있는 지원으로 매출증가율8.51%를 기였으며 이는 유사 규모의 전국 증가율 0.73%, 전북 1.61%인 것과 비교하면 놀랄만한 성장세다.

 

    수출분야에서는 기술역량 강화, 시장 확장을 위한 마케팅 지원 등을 통한 수출계약, 판로개척에 집중 투자한 결과 7.09%의 수출증가율을 달성했다.

     고용증가율은 4.47%, 구인구직 활동 지원을 통해 신규로 108명의 고용창출이 이루어졌고, 선도기업의 임금증가율 또한 9.88%로 매출성장이고용안정 및 좋은 일자리 창출로 이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전라북도는 이러한 선도기업의 성과를 바탕으로 2020년을 전라북도중소기업 성장사다리 체계를 완성하는 원년의 해로 삼아, 선도기업의 동생기업 격인 도약기업을 강화하고 더불어 신규사업으로돋움기업 육성 프로젝트를 구상하고 있다.

 

    올해 신규 육성프로그램인 도약기업매출액 10억 이상 ~ 50억 미만의기업 중 기술혁신성을 바탕으로 성장하고 있는 유망 중소기업을 지하여 3년간 맞춤형 지원을 하는 사업으로 벌써부터 내년도 선정 문의가이어지고 있으며,

 

     내년도 신규사업으로 성장잠재력이 있는 매출액 10억 미만의 소기업을 대상으로 돋움기업을 지정하여기업별 중장기 성장전략을 수립한 후 경영, 품질혁신, 기술개발 등 맞춤형 지원을 통해 전주기적 성장사다리 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전라북도 나석훈 일자리경제국장은 성장가능성이 높은 허리기업을대상으로 다양지원과 노력을 기울여온 결과 오늘의 성과가 나온 것 같다내년을 기점으로 돋움기업 육성프로그램까지 구축되면 중소기업 성장사다리 체계가 완성되어 더 많은 성과 창출기대되며, 이런 기업들이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 선순환이 이루어져지역경제 활성화가 이루어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담양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