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방역에 온힘

-군·경 협조 통한 철새도래지 소독 및 방역활동 강화-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11/16 [10:06]

전북도, 조류인플루엔자(AI) 차단방역에 온힘

-군·경 협조 통한 철새도래지 소독 및 방역활동 강화-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11/16 [10:06]

 

▲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위험농가 사육제한 실시     © 박광희 기자 sv5@

 

      전라북도가 동절기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위험 시기를맞아 군(35사단)과 경찰과 공조해 차단방역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35사단)제독차량 2대를동원하여 매주 2회 만경강 철새도래지 주변도로를 집중 소독하고 있다.

 

      경찰은축산차량 소독을 위한 도내 거점소독시설 34개소에 축산차량 증가시간(08:00~10:00, 14:00~16:00)동안매일 2차량 통제를실시하고 있다.

 

      전북도는도내 주요 철새도래지*에 대해 광역방제기 등 소독차량 19대와 살수차(도로 소독차량) 5대를 동원하여 매일 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     © 박광희 기자 sv5@

      또한, 도는 이들 방역활동과 함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위험이 높은 오리농가 48788천수에 대해서 내년 2월까지 사육제한 중에 있고, 이들에 대해서는 2,325백만원에 예산을 들여 보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앞으로, 도는 겨울철새 도래가 시작됨에 따라 AI 유입가능성이 높아질 것에 대비해 현장 방역점검 및 민관군 협업 강화 등발생방지를 위한 방역대책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 밝혔다.

     또한, 오리 농가에서는 내 농장은 내가 지킨다는 자세로 철저한 소독, 외부인차량 출입통제 등 차단방역에 만전을 기하고 조류인플루엔자 의심증상이 보이면 방역당국(1588-4060)에 바로 신고토록 당부했다.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담양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