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주거안정지원사업으로 복지 사각지대 해소 총력

–주거복지관련 원스톱 상담창구 운영 등 맞춤형 주거지원 강화-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11/16 [08:44]

군산시, 주거안정지원사업으로 복지 사각지대 해소 총력

–주거복지관련 원스톱 상담창구 운영 등 맞춤형 주거지원 강화-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11/16 [08:44]

 

▲     © 박광희 기자 sv5@

군산시가 저소득 취약계층의 주거안정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소득 인정액이 기준 중위소득 44%(4인 가구 기준 약 203만원)이하인 저소득가구의 주거안정을 위해 전월세 임대료와 집수리를 지원하는 주거급여는 지난해 12월말 9,000가구 대비 올해 10월말 9,735가구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로,

 

시는 찾아가는 주거복지사업 설명회를 추진하는 등 현장 애로사항 의견수렴과 지속적인 홍보로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주거급여수급자 기준에 못 미치는 차상위계층과 위기가구를 대상으로도 나눔과 희망의 집 고쳐주기 사업일환으로 지난해에는 86동을 지원했고, 올해는 지원대상 가구를 대폭 늘려 266동을 선정해 총 102천만원의 사업비로 지붕공사, 단열공사 등의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했다.

▲     © 박광희 기자 sv5@

 

농촌 지역의 인구 감소로 늘어나는 빈집을 리모델링해 저소득층과 신혼부부, 귀촌인, 마을활동가 등에게 5년간 무료 임대 및 문화커뮤니티공간으로 활용하는 빈집재생 희망하우스 사업으로 농촌지역의 인구유입과 활기를 불어 넣는데 기여하고 있으며, 사업에 대한 호응도가 높아 내년에도 10동을 추가로 선정 지원할 계획이다.

 

화재나 수해 등 재난으로 인한 주택피해 시민을 위해 긴급주거시설(2)을 확보해 신속한 재난 극복 지원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고 있으며,

 

그 외에도 임대보증금 무이자지원사업, 에너지효율개선사업, 농어촌 장애인주택 개조사업 등을 다양하게 추진하며, 군산시 주거복지관련사업, 주거안정금융지원사업 등을 총망라한 알기 쉬운 주거복지서비스책자를 제작해 읍면동에 비치했다.

 

또한, 다양한 주거복지관련사업ㆍ금융지원정보 등 원스톱 서비스 제공을 위한 주거복지상담창구(군산시청 열린민원과 32번 창구)’를 개설해 개개인의 욕구에 맞춘 주거문제 상담·금융정보 제공과 공공·민간자원 연계를 통해 주거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해 지원한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저소득층의 주거안정 지원사업으로 촘촘한 복지안전망 구축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내년에도 모든 시민의 주거만족도를 높이고 따뜻한 복지도시 조성에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담양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