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구도심에서 수공예 활성화 박람회 열려

- 전주시 생활 공예인이 서로 협력해 지속가능한 생산 활동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09/29 [22:40]

전주 구도심에서 수공예 활성화 박람회 열려

- 전주시 생활 공예인이 서로 협력해 지속가능한 생산 활동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09/29 [22:40]

 

▲ 수공예 활성화 박람회 ‘왜냐하면 우리는’, 27일 오전 11시~28일 오후 7시까지 열려 수공예 작품 판매와 체험·전시 프로그램, 지속가능한 수공예 생태계 구축 위한 세미나 등 진행   © 박광희 기자 sv5@

      전주에서 활동중인 수공예작가들이 상생을 통해 지속가능한 작품활동에 나서기로 했다.

 

     전주시는 전주 구도심 활성화를 위해 그간 홀로 활동해온 수공예작가들이 교류와 연대를 통해 지속가능한 생산활동 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수공예 활성화 박람회 왜냐하면 우리는27일과 28일 이틀간 한국전통문화전당 5층에서 진행됐다고 밝혔다. 이번 박람회에는 포크아트 닥종이인형 도자기 액세서리 목공예 가죽공예 손뜨개 페이퍼아트 천연비누 한지공예 판화 퀼트 패턴디자인 리본공예 실크스크린 등 총 26팀이 참가했다.

 

     이번 수공예 활성화 박람회에는 구도심에서 활동중인 수공예 작가 그룹인 수프(수공예 프로젝트)’를 비롯해 전주시 곳곳에서 활동하는 다양한 생활공예인이 스스로 참여하고 기획한 행사로, 지속가능한 수공예 생태계 조성을 위해 실질적으로 필요한 활동들을 실험해보는 장으로 꾸며진다.

▲     © 박광희 기자 sv5@

 

      행사장에는 박람회 이틀간 수공예 작가들의 상품을 한 눈에 보고 구매할 수 있는 페어존 참관객들을 위한 체험 프로그램과 박람회 참가자들의 작품이 전시되는 체험·전시존 수공예 작가들의 역량강화를 위한 홍보·연대 등 강좌가 진행되는 세미나존 박람회에 참여한 작가들이 서로 알아가고 연대할 수 있는 커뮤니티존이 운영됐다.

 

     특히 세미나존에서는 수공예작가들에게 실직적인 도움이 될 수 있게 만들어진 작품을 상품화하는 과정과 가격책정·대량생산하는 방법 등을 알려주는 바람직한 공예작품 상품화 세미나와 유튜브 인기 공예작가(클래스101)를 초청해 작업하는 과정과 동영상 강좌를 만드는 방법을 알려주는 동영상 및 사진 촬영 세미나도 열렸다. , 타 지역에서 수공예인들이 협동 작업을 통해 생산성이 개선된 사례와 지역주민들과 수공예 창작자들이 상생하여 활동하는 사례 등을 소개하는 바람직한 연대를 위한 세미나1·2’도 진행됐다.

▲     © 박광희 기자 sv5@

 

     이에 앞서 시와 전주시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에서는 지난 2017원도심 공동체 학교-도시재생대학을 시작으로 공동교육 프로그램인 한 수 배워볼까수놓기 프로젝트등을 통해 전주 구도심에서 활동중인 예술인과 작가, 주민과 청소년과 함께 문화예술 네트워크를 형성해왔다.

 

     김성수 전주시 도시재생과장은 이번 수공예 활성화 박람회를 통해 많은 수공예 작가들이 서로 협업·분업할 수 있는 생태계가 조성되기를 기대한다앞으로 수공예인들과 전주시민이 활용할 수 있는 수공예 거점공간을 조성할 예정으로 이 공간을 통해 전주시민들이 수공예를 보다 쉽게 접하고 즐길 수 있게, 이러한 활동들로 쇠퇴되어 있는 전주원도심이 문화도시로서 활기를 띌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공예 활성화 박람회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블로그(blog.naver.com/jeonju_urban/221580662561)를 참고하면 되며, 원도심 수공예 작가 그룹인 수프가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인스타그램(www.instagram.com/jeonju.soup/)과 수공예 박람회 페이스북 페이지(www.facebook.com/Jeonjusoup/)에서도 소식을 확인할 수 있다.        

                  全北| 박광희 기자|sv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전북도 대표관광지 변산해수욕장, 제2회 변산 노을축제 개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