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산업 수도 전라북도」전시관 설치 운영

- 정부와 시도의 균형발전정책 성과와 비전 한 곳에 모아 전시-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09/26 [06:56]

「탄소산업 수도 전라북도」전시관 설치 운영

- 정부와 시도의 균형발전정책 성과와 비전 한 곳에 모아 전시-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09/26 [06:56]

▲ 전북‘탄소산업과 새만금 잼버리 등 홍보’관람객 관심집중!!     © 박광희 기자 sv5@

 

    2019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9. 25.() ~ 9. 27.() 3일간전남순천만 국가정원에서 국내 최대규모 국민소통 행사로 개최된다.

     균형발전박람회는 국가균형발전 비전지역발전 사례를 공유하고자 대통령소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17개 시도, 산업부 등 14개 관계부처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주관하여 개최하는 행사다.

 

     전라북도는 이번 박람회에, 탄소산업 수도 전라북도, 도약을 말하다를 주제로 탄소융복합산업과 새만금중점 전시하고, ‘대한민국 탄소산업의 메카로 부상하는 전북의 위상실현되고 있는 새만금, ‘환황해 경제권 중심도시 전라북도 도약을 널리 홍보한다.

▲ 9.25.~9.27., 전남 순천만서 2019 대한민국 균형발전 박람회 개최     © 박광희 기자 sv5@

 

     이번 박람회에선 전북이 개발한 탄소섬유 특성과 기술력을 소개, 전북이 대한민국 탄소산업 선도도시다에 방점을 찍을 전략이다.

      탄소는 철보다 1/4정도 가벼우면서도 10배 강한 첨단소재로 제조, 방산, 자동차, 선박, 우주항공은 물론, 스포츠·레저까지 활용되고 후방산업과 연관성이 커미래산업의 핵심소재로 떠오르고 있다.

       송하진 도지사‘06년 전주시장으로 탄소산업 잠재력을 확신!, 탄소소재를 산업화하기 위해 기술개발에 투자집중한 지 4년 만에 일본, 미국에 이어 세계 3번째 고성능 탄소섬유 개발을 이끌었다.

        효성의 탄소섬유 생산공장 전주 입주최초 탄소섬유 탄섬(Tansome)’ 생산, 탄소 관련기업 137개가 전주에 입주하였고,

         특히 지난달 효성의 탄소섬유 신규 투자 협약식(8.20)에 참석차 전북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탄소섬유를 국가 전략산업으로 육성 하겠다.“고 발표하면서, 전북이 대한민국 탄소산업의 선두주자이자 메카로 급부상하였다.

▲     © 박광희 기자 sv5@

 

     또한, 이번 박람회에서는 그동안의 새만금 이미지 변신을 시도한다.
2023세계잼버리대회 개최, 국제공항·신항만 SOC구축, 재생에너지 클러스터조성, 물관리에 첨단기술이 집약된 스마트 수변도시조성 등 그동안 미래 발전구상에만 머물렀던 새만금이, 이제는 현실화되고 있음을 널리 홍보한다는 전략이다.

 

     개막식에는 송재호 균형발전위원장을 비롯하여 시도·기초 지자체, 관계부처장과 지역발전위원장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별 산업진흥유공자*에 대한 포상지역혁신가 인증서 수여가 이루어진다.
전시박람회는 시도 전시관, 혁신관 등 전시관 운영과 도내 6개 지역특산품 판매업체가 참여한 지역마켓도 운영 중이다.

   

     박람회에 참석한 최용범 전라북도 행정부지사2019 박람회는그동안 우리가 말없이 감내한 고통과 노력으로 국내탄소산업 우위를선점하고, 새만금을 현재 모습으로 이끌었던 전라북도의 저력을 전국에 널리 알릴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앞으로도 전라북도가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할 수 있도록아낌없는 지원과 혼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全北| 박광희 기자|sv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전북도 대표관광지 변산해수욕장, 제2회 변산 노을축제 개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