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국제교류센터, 독일 슈발바흐시 ‘다문화 축제’

- 다문화 축제에서 한지뜨기 및 한복입기 체험 운영으로 독일 현지에 우리 전통문화와 전라북도 알려-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09/09 [23:01]

전라북도국제교류센터, 독일 슈발바흐시 ‘다문화 축제’

- 다문화 축제에서 한지뜨기 및 한복입기 체험 운영으로 독일 현지에 우리 전통문화와 전라북도 알려-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09/09 [23:01]

▲     © 박광희 기자 sv5@


    전라북도국제교류센터(센터장 이영호)는 지난 9. 8~9일 양일간 독일 슈발바흐시 주관으로 개최된 다문화 축제에 참가하여 독일 현지에 우리 전통문화의 멋과 전라북도를 알렸다.

 

    올해로 36회를 맞은 다문화 축제는 독일 슈발바흐 시에 거주하는 외국인 이민자들이 시청 앞 광장에 모여 자국의 문화와 음식을 알리는 행사로 매년 약 20개국이 참가하는 행사로써

 

      그리스티안 아우구스부르크 슈발바흐 시장과 금창록 주 프랑크푸르트 총영사 등 이천여명의 현지인과 관광객이 참여하고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행사에서 전라북도국제교류센터는슈발바흐시 소재 한국전통문화 홍보 단체인 ()문예원과 함께 한지뜨기와 한복입기 체험을 운영하여 한지의 우수성과 한복의 미를 소개하고, 전라북도를 홍보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영호 센터장은 금번 행사에서 전라북도가 우리 전통문화를 매개로 독일 현지주민들과 소통·교류하는 시간을 가짐으로써 독일과의 민간교류 물꼬를 텄다고 언급하며, 이번 행사가전북도-독일간 민간교류협력 확대의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全北| 박광희 기자|sv5@daum.net

▲     © 박광희 기자 sv5@




 

 

 
  • 도배방지 이미지

“소리천사의 힘찬 날갯짓이 축제 성공에 핵심 역할 할 것”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