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뉴저지주 교류 재개 맞손 한스타일 전시관 운영

- 뉴저지주 첫 공식 방문, 올리버 부지사 면담해 교류협력 강화 제안-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07/30 [06:32]

전라북도-뉴저지주 교류 재개 맞손 한스타일 전시관 운영

- 뉴저지주 첫 공식 방문, 올리버 부지사 면담해 교류협력 강화 제안-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07/30 [06:32]

▲ [송하진 도지사, 뉴저지주 첫 공식 방문] 7월27일~28일 ‘한스타일 전시관’ 운영, 현지교민 큰 호응          © 박광희 기자 sv5@

 

     송하진 도지사,쉴라 올리버뉴저지주 부지사와 조우 국제외교의 지평을 넓혀 실질적인 교류협력을 이끌어내기 위해지난 25일부터 미국을 방문 중인 송하진 도지사는 26자매결연지역인 뉴저지주를 찾아쉴라 올리버뉴저지주 부지사의 영접 속에 공식 면가졌다

 

    올리버 부지사는 자매결연지역인 송하진 전북도지사의 방문을 크게 환영하며, 뉴저지주 거주 이주민 중 한인이 다섯 번째 큰 규모를 차지하고 있어평소 각별한 관심과 애정을 가지고 있다면서 를 계기더 뜻깊은 관계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뉴저지주는 첨단산업과 농업, 탁월한 교육수준갖춘 선진지역이고 전북도는 한국의 농업 1번지이자 전통문화의 중심지로자매결연관계인 지방정부가 그 인연을 살앞으로 청소년이나 민간교류는 물론 문화, 산업, 경제 등 다양한 교류 프로그램을 운영해 교류협력을 강화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     © 박광희 기자 sv5@

 

     울러, “2020년이 자매결연 협약을 맺은 지 20주년이 되는 만큼내년에 뉴저지주지사가 전라북도를 방문해 줄 것을 공식 요청하초청장을 전달했다. 도는 이를 계기로 전북을 제대로 알려상호 우호증진 관계로 발전시키면서 교류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한스타일 전시관운영, 뉴저지주 지역주민 전북매력에 흠뻑 도는 또 727포트리 더블트리바이힐튼호텔에서 교류 선도사업으로 전북의전통문화와 예술을 소개할 수 있는한스타일 전시관개막식과 리셉션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뉴저지주정부의 웨슬리 매튜(외무 겸직 경제개발 국장),주의회 상원의원 홀리 세피시와 고든 존슨, 크리스 정팰리세이즈파크시장등 관계자, 박효성 뉴욕총영사, 조윤증 뉴한국문화원장, 박은림 뉴저지주한인회장, 정영종 호남향우회장, 뉴저지한인경제인협회 이학수 회장, 재미 한국학교 임원 및 미주한국일보 등 로컬 언론기자, 현지기업인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성황리에 진행됐다.

▲     © 박광희 기자 sv5@

 

   이 자리에서뉴저지주의회 홀리 세피시 상원의원송하진 지사에게 지난 6월말뉴저지주의회에서 채택 의결된 전북도와의 교류협력 공동결의문주의회 대표로 전달하며전북도와 뉴저지주 간의 교류를 강화하는데 뜻을 함께하고 있음을 피력했다.

 

     송 지사는 이에 대해 양 지자체가 다시 교류를 활성화해 나갈 수 있도록 의회가 선제적으로 나서준 데 대해 감사하다앞으로도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당부한다고 화답했다.

 

    한스타일 전시관은전북의 전통공예와 생활문화방식을 한 스타일이라 칭하고 이와 관련한 전통 공예품 전시와 체험 등 전통문화를 알리기 위한 전북형 공공외교사업의 일환으로 자매우호지역을 중심으로 진행되고있다.

 

    이날 전시관에서는 오랜 역사와 우수한 품질로 세계에서 인정받는 남원 옻칠 공예품, 전주 닥종이 인형 공예품, 고창 자수 매듭 공예품, 전통 한복 등 전북의 무형문화재와 장인의 작품이 전시됐고, 전북도를 대표하는 도립국악원의 공연무대가 펼쳐졌다.

 

    특히, 이날 현장에서 각 섹션별로 장인의 지도하에 손수 만든 공예품을 만들어 가져갈 수 있는 무료 체험행사는 한 달 전부터 사전예약을 받아 첫 날 프로그램 참가신청이 매진되는 등 현지 주민들은 물론 교민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이 자리에 참석한 현지교민은 그동안 간헐적인 주요인사 방문, 공연이나 전시회는 있었으나 지자체 차원에서 공식방문과 문화행사를 개최해 현지주민 및 한인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개최한 행사는 이번이 처음이다면서 이번 행사에 큰 호응을 보냈다.

                    全北| 박광희 기자|sv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전북도 대표관광지 변산해수욕장, 제2회 변산 노을축제 개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