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이상 보이스피싱에 속지 마세요!’

-강상원 휴먼리소스코리아 부사장 강사로 나서 ‘신종 보이스피싱 사기예방’ 주제로 강연-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19/07/10 [00:48]

‘더 이상 보이스피싱에 속지 마세요!’

-강상원 휴먼리소스코리아 부사장 강사로 나서 ‘신종 보이스피싱 사기예방’ 주제로 강연-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19/07/10 [00:48]

▲ 전주시, 9일 시청강당에서 시민 500여명 대상으로 제196회 전주시 열린시민강좌 개최                             © 박광희 기자 sv5@

 

    196회 전주시 열린시민강좌가 9일 시민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시청 강당에서 열렸다.

 

    신종 보이스피싱 사기예방을 주제로 진행된 이날 강연에는 강상원 휴먼리소스코리아 부사장이 강사로 초청돼 보이스피싱 예방을 위한 노하우를 들려줬다. 신 강사는 한국은행과 금용감독원에서 은행 및 상호금융회사업무를 담당했으며, 현재 신용관리 및 보이스피싱 등 경제금융강의 전문가로 활동하고 있는 인물이다.

 

      강 강사는 최근 더욱 교묘해진 수법으로 시민들의 삶을 위협하는 전화금융사기인 보이스피싱 범죄에서 시민들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강연에서 금융사기 종류 금융사기 유형별 개념 및 사례 금융사기 피해 예방 요령 및 구제방법 등을 주제로 실제 보이스피싱 피해사례를 소개하고, 예방과 대응요령, 개인정보보호를 위해 생활 속에서 유의해야 하는 점을 상세히 설명했다.

 

     이 자리에서 강 강사는 전화뿐만 아니라 문자메시지, 메신저 등을 이용한 범죄가 나날이 지능화돼 아차 하는 순간 누구나 보이스피싱의 피해자가 될 수 있다면서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10계명과 피해 구제 방법을 정확히 숙지해야 피해를 예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이날 열린시민강좌에서는 문화공연으로 효자 3동 주민자치프로그램 수강생들로 이루어진 온고을 크로마하프 앙상블의 공연이 펼쳐졌으며, 강좌 후 토크 시간에는 강사와 수강생과의 톡톡(talk talk) 소통의 시간이 이어졌다.

 

     박재열 전주시 교육청소년과장은 이번 강좌로 보이스피싱 범죄에 대해 경각심을 가지고 피해 예방의 계기가 됐으면 한다면서 시민들이 일상생활에서도 적용할 수 있는 알차고 유익한 지혜를 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열린시민강좌는 매월 둘째 주와 넷째 주 화요일 오후 130분부터 전주시청 강당에서 열리며, 별도의 신청절차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다음 강좌는 오는 23일 김형석 철학자의 ‘100세 철학자의 인생, 희망이야기를 주제로 한 강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덕진공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