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 구림 화암마을 숲 체험관 준공행사 가져

- 지난 28일, 주민 등 200여명 참석해 숲 체험관과 숲속교실 둘러봐 -

양승호 기자 ysh4600@ | 기사입력 2019/06/29 [20:23]

순창 구림 화암마을 숲 체험관 준공행사 가져

- 지난 28일, 주민 등 200여명 참석해 숲 체험관과 숲속교실 둘러봐 -

양승호 기자 ysh4600@ | 입력 : 2019/06/29 [20:23]

 

▲     © 양승호 기자 ysh4600@

순창 구림면 화암마을이 숲 체험관 준공식을 갖고, 순창의 대표 관광마을로 비상할 준비를 마쳤다.

지난 28일 순창 구림면 순창향 관광농원에서 황숙주 순창군수를 비롯, 순창군 의원 및 지역 사회단체장, 주민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화암마을 종합정비사업` 준공식을 가졌다.

 

`화암마을 종합정비사업`은 지난 20159월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숲 체험을 테마로 마을 소득증대와 주민의 삶의 질 개선을 목적으로 2016년부터 3개년간 총 646백만원이 투입됐다.

 

이 사업은 주변이 산으로 둘러쌓인 화암마을만의 지역적 특색을 살려 숲 체험을 테마로, 숲 체험관과 숲속교실, 숲 체험탐방로 조성 등을 특징으로 하고 있다. 기반 조성 외 선진지 견학과 마을 단위 컨설팅사업으로 지역민의 역량강화에도 많은 신경을 썼다.

▲     © 양승호 기자 ysh4600@

 

이번 사업은 최근 도시민의 전원생활, 여가와 농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현재 관광트렌드와도 잘 맞아 떨어져 순창군을 대표하는 관광마을로 변화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특히 구림 화암마을은 인근에 순창군 대표 관광지인 강천산 군립공원과 추령 장승촌, 훈몽재 등 다양한 관광자원이 즐비해 있어 관광 거점마을로서 역할을 기대하게 한다.

 

이날 준공식을 위해 참석한 마을 주민들은 항상 산을 바라보면 살아서 숲에 큰 감흥이 없었지만, 이렇게 좋은 시설들을 만들고 보니 숲이 새롭게 보인다고 마을 발전이 기대된다며 한 목소리로 입을 모았다.

준공식에 참석한 황숙주 순창군수는 축사에서 오늘 준공식은 구림 화암마을의 발전을 위한 첫 시작이다농촌지역에 활력이 돌 수 있도록 주민들의 역량을 모아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 양승호 기자 ysh4600@

 

한편 구림 화암마을은 지난 2012년 전라북도 향토산업마을 조성사업 선정에 이어 행정안전부 마을기업 지원사업 등 매년 각종 사업에 선정되면서 마을 역량강화를 위해 꾸준히 노력해오고 있다.

          全北양승호.기자ysh4600@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추석명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