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그래도 괜찮은 꿈드림’ 첫 발간

- 전주시 꿈드림 청소년단이 함께 기획한 전주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첫 번째 운영보고서 발간-

박광희/편집주 jbj-@ | 기사입력 2019/01/17 [00:36]

‘2018 그래도 괜찮은 꿈드림’ 첫 발간

- 전주시 꿈드림 청소년단이 함께 기획한 전주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첫 번째 운영보고서 발간-

박광희/편집주 jbj-@ | 입력 : 2019/01/17 [00:36]

▲ - 전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도 지난해 운영사업과 성과 등을 기록한 운영보고서 발간                               © 박광희/편집주 jbj-@daum.net



 전주지역 학업중단 청소년들의 성장기를 담은 전주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센터장 정혜선, 이하 전주시 꿈드림)의 운영보고서 ‘2018 그래도 괜찮은 꿈드림이 발간됐다. ‘2018 그래도 괜찮은 꿈드림은 학교 밖 청소년들이 참여해 참신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직접 기획한 전주시 꿈드림의 첫 번째 운영보고서다.

 

보고서에 따르면, 전주시 꿈드림은 지난해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총 6,934건에 달하는 상담 및 교육 등 각종 지원서비스를 제공했다.

 

   전주시 꿈드림은 또 490명의 학교 밖 청소년에게 지원서비스를 제공했으며, 이 중 137명이 상급학교 진학과 검정고시 합격 등으로 학업에 복귀했다. 91명은 직업훈련과 자격증 취득 등으로 사회진입 역량을 갖출 수 있게 됐다.

 

    전주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지정운영기관인 전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이하 센터)‘2018년 운영보고서를 발간했다.

 

    센터는 지난해 청소년의 생명을 살리고 삶의 주체로 세우는 최상의 상담복지서비스 전문기관이라는 새로운 비전을 선포하고, 2622건의 상담과 68118건의 사업실적으로 총 88740건의 서비스를 제공했다. 상담실적의 경우, 갈수록 청소년수가 줄어드는 추세임에도 불구하고 질적인 사례관리로 2017년 상담실적 18853건 보다 9.4% 증가한 성과를 기록했다.

 

    특히, 센터는 2018 전주시 민간위탁사업 운영평가에서 2년 연속 1위 최우수기관에 선정됐으며, 2018 전국학교밖청소년지원사업 우수프로그램 경진대회 2년 연속 장려상 수상 2018 전국 학교밖청소년지원사업 꿈드림 우수사례로 여성가족부장관상과 한국청소년상담복지개발원이사장상 2관왕 수상, 2018 전국청소년상담복지사업 시상식에서 최우수1388청소년지원단(궁전요리제빵미용직업전문학교) 여성가족부장관상 등 풍성한 결실을 거두기도 했다.

 

    정혜선 센터장은 전주시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와 전주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의 2018년 운영보고서가 나란히 발간되어 기쁘다면서 청소년들이 주체적으로 참여해 제작한 운영보고서를 통해 꿈드림 및 청소년 상담 전반에 대한 이해와 홍보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꿈드림 프로그램은 전액 무료로 진행되며 참여를 원하는 청소년은 꿈드림 홈페이지(www.kdream.or.kr) 또는 전화(063-227-1005)로 신청하면 된다.

 

               全北편집주\\jbj-@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전북도 대표관광지 변산해수욕장, 제2회 변산 노을축제 개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