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창군, 건강과 환경을 위협하는 유해폐기물 수거대책 강화

양승호 기자 ysh4600@ | 기사입력 2020/12/27 [18:12]

순창군, 건강과 환경을 위협하는 유해폐기물 수거대책 강화

양승호 기자 ysh4600@ | 입력 : 2020/12/27 [18:12]

 

  © 양승호 기자 ysh4600@

| 양승호 기자|ysh4600@haver.com순창= 순창군이 일상생활에서 배출되는 유해폐기물을 집중 별도관리하여 주민들의 건강, 생활환경, 농토오염 위협으로 부터 유해요인을 없애고자 내년부터 선제적 대처를 강화한다.
 생활계 유해폐기물은 질병, 신체 손상 등 일상생활과 매우 밀접한 환경 피해를 유발할 수 있는 폐기물로 폐농약(병), 폐형광등, 폐의약품, 폐건전지, 폐슬레이트, 아이스팩 등이 있다.
 군은 내년에도 폐농약병·폐형광등·폐의약품·아이스팩·폐건전지 수거함 등을 각 읍·면별로 배치해 주기적으로 수거.처리하고, 폐농약, 슬레이트 등은 연중 1~2회 품목별 일제 수요조사를 실시, 지정업체에 위탁처리를 이어갈 계획이다. 단 폐윤활유, 폐페인트는 구입처로 배출해야 한다.
 특히 영농철이 마무리되는 겨울철이면 영농폐기물을 불법 소각하는 경우가 종종 발생해 환경오염 뿐 아니라, 산불발생 요인 및 주변 마을 가정에서 쾌쾌한 연기로 주민들간의 다툼이 발생함에 따라 수시로 집중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내년에도 주변 환경에서 유용하게 쓰고 남은 유해폐기물을 별도 분리배출해 깨끗한 생활환경을 만들어 가는 풍토조성을 위해 앞장서겠다”면서 “각종 폐기물별로 수거함에 별도 배출할 수 있도록 군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