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이탈주민 성공 정착사례 발표대회 개최

-북한이탈주민의 성공적 정착사례 공유와 특별강연 -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11/20 [06:49]

북한이탈주민 성공 정착사례 발표대회 개최

-북한이탈주민의 성공적 정착사례 공유와 특별강연 -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11/20 [06:49]

 

▲ 선·후배 탈북민을 잇는 정착의 다리 역할과 안정적 정착 지원  © 박광희 기자 sv5@

|박광희 기자|sv5@daum.net전북= 통일부 지정 전북하나센터(전주YWCA 위탁)가 북한이탈주민의 안정적 정착 사례 발표대회를 19일 전주여성인력개발센터에서 개최하였다.

  북한이탈주민에 대한 긍정적인 시각과 정착지원 방향을 모색하고자 전북도의 지원을 받아 개최된 이번 행사는 개회식과 특강, 사례발표 순으로 도내 북한이탈주민 등 40여 명이 참석하여 진행되었다.

  도내 탈북민의 정착 사례발표로 47세에 간호사에 도전하여 명지성모병원에 취업한 성공담, 세탁과 옷 수선에서 머무르지 않고 자신만의 옷을 디자인하고 완성하는 삶을 살아가는 정착 사례가 발표되었다.

  또한, 1:1 매칭 적립지원 제도인 미래행복통장 만기금을 받아 목돈 마련과 정착의 두 가지의 목적을 이루고 사는 정착사례, 성공이란 있는 곳에서 최선을 다하여 필요한 사람이 되고자 노력하며 제과 제빵사의 길을 걷고 있는 북한이탈주민의 정착 사례가 발표 되었다.

  특히, 이날 북한이탈주민 1호 박사인 주승현 교수(고신대학교)가 ‘지역적응센터의 역사와 북한이탈주민의 정착방향’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에 나서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이정선 (전주YWCA 회장)은 “북한이탈주민 한 사람이 회복되고 세워지는 것이 정착과 적응의 궁극적인 목적이며 건강한 삶”이라고 말하였다.

 조미영 전북하나센터장은 “도내 북한이탈주민의 정착사례는 서로를 이해하고 소통하는 좋은 기회이며 안정적인 정착을 응원한다” 고 덧붙였다.

 최환 전북도 자치행정과장은“탈북도민들이 대한민국의 당당한 국민이자 전북도민으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각자의 꿈을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