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처입은 교원들의 마음, 미술로 보듬는다

전북교육청, 교원치유지원 미술심리상담 운영… 64교, 486명 참여

박선호 기자 sunho9660@ | 기사입력 2020/07/30 [16:40]

상처입은 교원들의 마음, 미술로 보듬는다

전북교육청, 교원치유지원 미술심리상담 운영… 64교, 486명 참여

박선호 기자 sunho9660@ | 입력 : 2020/07/30 [16:40]

 全北| 박선호기자|sunho9660@daum.net교육≫〓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김승환)이 미술심리상담을 통해 상처 입은 교사들의 마음을 위로한다. 

  © 박선호 기자 sunho9660@

30일 도교육청은 교원치유지원을 위한 미술심리상담 프로그램인 ‘미술로 마음을 보듬다’를 오는 11월 말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동일 학교구성원 간 집단상담 및 미술심리치료 병행을 통해 소통과 공감을 넓히고, 동료성 구축으로 상처를 치유해 나간다는 목적이다.

또 미술치료 심리상담을 통한 자기 이해와 학교구성원에 대한 수용과 존중의 자세를 익혀 행복하고 민주적인 학교문화를 조성한다는 취지다.

올해는 학교의 신청을 받아 총 64교, 68개 집단에서 미술심리상담 지원이 이루어진다.

유치원 4교·33명, 초등학교 34교·248명, 중학교 13교·117명, 고등학교 11교·74명, 특수학교 2교·14명으로 총 참여인원은 486명이다.

도교육청은 21명의 심리상담전문가를 68개 집단과 매칭, 학교로 직접 찾아가는 미술상담과 소규모 집단상담을 지원한다. 1회기당 2시간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며, 집단마다 3~5회기를 지원한다.

전북교육청 관계자는 “우리 교육청은 교육활동 침해 및 교직 스트레스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교원들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있다”면서 “상담이나 치료를 필요로 하는 교원은 전북교원치유지원센터로 신청하면 전북교육청과 협약을 맺은 전문기관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