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상 고창군수, 집중호우 피해현장 찾아 신속한 응급복구 지시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07/30 [05:44]

유기상 고창군수, 집중호우 피해현장 찾아 신속한 응급복구 지시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07/30 [05:44]

 

▲ 29일 유기상 고창군수가 대산면 해룡리 폭우피해 현장을 방문해 주민들과 피해현황과 방지대책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 박광희 기자 sv5@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고창〓유기상 고창군수가 지난 28~29일 집중호우로 대산면 와탄천 피해지역과 범람위기에 있는 남월천 등을 찾아 신속한 응급복구를 지시했다.

유 군수는 29일 오후 대산면 와탄천 주변 지역 침관수 50㏊를 긴급히 찾아 시름에 젖어있는 피해지역 주민들을 위로하고 응급복구를 지시했다. 또 범람위기에 있는 남월제를 둘러보며 여수토 정비와 지장물 제거 등 응급조치 상황을 점검했다.

앞서 고창군은 유기상 군수 주재로 이날 오전 관련 부서장과 함께 집중호우 대비 상황판단과 대책 점검회의를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유 군수는 대규모 공사장·야영장 등 재해우려 지역 사전 안전조치와 예찰 활동 강화를 지시했다.

  © 박광희 기자 sv5@

 

또 인명피해 방지대책, 침수지역 배수펌프장 가동 등 침수피해 방지대책, 기상특보에 따른 비상단계 가동과 수방자재, 응급복구 장비 등 재난 지원체계를 점검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집중호우 피해를 최소화하고 군민들의 걱정을 덜어드릴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모든 부서는 비상근무 상황을 유지하면서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피해 발생시 즉시 조치 될 수 있도록 하라”고 주문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