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경로당 773곳 운영 재개

27일부터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운영

박선호 기자 sunho9660@ | 기사입력 2020/07/27 [17:49]

익산시 경로당 773곳 운영 재개

27일부터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운영

박선호 기자 sunho9660@ | 입력 : 2020/07/27 [17:49]

 全北| 박선호기자|sunho9660@daum.net≪익산≫〓 익산시가 코로나19 여파로 운영을 중단했던 지역 경로당의 운영을 27일부터 다시 시작한다고 밝혔다.

시는 시설별로 출입명부 작성과 마스크 착용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하에 통제 가능한 범위 내에서 운영해나갈 방침이다.

27일 익산시에 따르면 개방되는 경로당은 모두 773곳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지난 2월 임시적으로 문을 닫은 지 5개월 만에 운영을 재개한다.

경로당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되며 코로나19 예방과 어르신들의 안전을 위해 자체 대응 매뉴얼과 방역관리자를 지정해 관리한다.

시는 경로당 비상연락망 체계를 사전에 구축했으며 지난 13일부터 24일까지 2주일 간 직원들이 1, 2차로 나눠 읍면동별로 방역물품과 방문·소독일지 비치 여부를 사전 점검했다.

특히 시설을 이용하는 어르신들이 코로나19 고위험군에 속함에 따라 발열체크와 마스크 착용, 손소독, 거리두기 등을 일상화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위험요소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조리와 식사를 전면 금지하기로 했다.

이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경로당 운영을 중단하고 보완 조치 후 재운영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앞서 시는 경로당에 방역물품을 비치하도록 손소독제 770개, 마스크 3만5천여장, 소독제 1만3천여개를 지원한 바 있다.

시는 코로나19 상황별에 따라 프로그램 운영 재개 여부 등을 단계별로 검토해 실시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