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26번째 확진자 관련 591명 검사, 전원 음성

-동선 확인에 따른 139명 접촉자 자가격리 및 증상 모니터링-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06/29 [21:49]

전북 26번째 확진자 관련 591명 검사, 전원 음성

-동선 확인에 따른 139명 접촉자 자가격리 및 증상 모니터링-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06/29 [21:49]

 

  © 박광희 기자 sv5@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전북전라북도는 코로나19 도내 26번째 확진환자와 관련해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총 591명을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고 29일 밝혔다.

 

 검사를 실시한 591명은 장례식장에 참석한 가족 및 친지 12, 장례식장방문객 156, 봉평식당 34, 옛맛칼국수 11, 천광교회 184, 콩나물국밥 33, 의료기관 70, 맛고을식당 8, 기타(지인 6명 포함) 83이다.

 

 이중 확진자의 접촉자는 139명으로, 당초 143명으로 분류됐던 인원 중 장례식장 방문자 4명이 중복(2)과 역학조사기간에 방문하지 않아(2) 접촉자에서 제외됐다.

 

 전북도는 접촉자 139명에 대해서는 현재는 음성으로 판정됐으나 14일 간의 자가격리 기간 중 양성으로 전환될 수도 있어 1:1 전담공무원 지정 및 관리로 추가 확진 발생 시 즉각적인 대응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다하고 있다.

 도내 26번째 확진자의 접촉자는 가족 및 친지 12, 장례식장방문객 74, 봉평식당 21, 옛맛칼국수 3, 천광교회 3, 콩나물국밥 10, 홍내과 4, 맛고을식당 6, 지인 6명 등이다.

 

 전북도 관계자는 “3(밀집, 밀접, 밀폐) 장소는 감염전파의 위험도가 매우 크므로 피하는 것이 좋으나 부득이 가야 할 경우에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2m 이상의 거리를 두는 등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최소한의 시간만 머물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