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속 거리두기로 안전한 해수욕장 즐겨요

-전북도 전체 8개 해수욕장 7.4일부터 순차적으로 개장-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06/29 [21:58]

생활 속 거리두기로 안전한 해수욕장 즐겨요

-전북도 전체 8개 해수욕장 7.4일부터 순차적으로 개장-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06/29 [21:58]

 

▲ 드라이브 스루 발열검사 등 코로나 방역에 만전  © 박광희 기자 sv5@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전북전라북도는 도내 3개 시군 8개 해수욕장이 오는 74일부터 순차적으로 개장하여 방문객을 맞이한다고 밝혔다.

 

 74일 군산 선유도 해수욕장을 시작으로 9일 고창 구시포, 동호해수욕장, 11일 부안 변산, 격포, 고사포, 모항, 위도 해수욕장이 개장해 8.16일까지 운영될 계획이다.

 

올해는 코로나19 감염 및 확산이 우려됨에 따라 시·군별 해수욕장의 코로나19 방역관리자를 지정하고 현장대응반을 구성해 운영한다.

 

 또한 전년 대비 5명 증원된 132명의 안전요원 및 방역요원 16명을신규 배치하고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 거점시설 32개소를 운영하여코로나19 예방에 노력할 예정이다.

 

 다중이용시설물(화장실, 샤워장 등) 및 장비 소독· 환기를 철저히하고 소독제를 비치하여 이용객이 사용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해수욕장내 다수가 볼 수 있는 곳에 생활 속 거리두기 홍보 플래카, 안내판 등을 설치하고 15분 간격으로 안내방송을 실시하여해수욕장 이용객에 생활 속 거리 두기에 대한 경각심을 줄 계획이다.

 

 해수욕장 이용객이 지켜야 할 생활 속 거리두기 사항은 호흡기 증상(기침, 인후염 등) 있거나 최근 14일 이내 해외여행을 한 경우 방문자제마스크 착용 사람 간 간격 2m(최소 1m 이상) 유지 체액(,콧물)배출 금지 해수욕장내 음식물 섭취 최소화 하기 등이다.

 

 아울러, 전북도는 각 해수욕장을 관리하는 시·군의 방역 준비상황을 점검하고 대응방안을 모색위해 26일 코로나 19 대비 해수욕장 실천방안 보고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고창은 드라이브 스루 방식을 이용하여 방문객의 체크 및 마스크 착용여부를 확인하고, 군산은 거리두기 실천을유도하기 위해 실외 샤워시설을 설치하는 등 지자체 실정에 맞은 방안들을 내놓으며 도시와 멀리 떨어져 있어 안전요원 및 방역요원확보가어렵다는 점도 말했다.

 

 최재용 전라북도 농축수산식품국장은 코로나19감염 확산방지를위해서는 지자체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하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하고, “철저한 방역으로해수욕장을 찾는 피서객들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의노력을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