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문동일 팀장, 토지정보분야 우수 연구과제 발굴대회 우수상

-일본식명 토지 우리 고유 토지소유자 변경 대한민국 정체성 회복 제시-

정정신 기자 sv0@daum.net | 기사입력 2020/06/29 [07:08]

부안군 문동일 팀장, 토지정보분야 우수 연구과제 발굴대회 우수상

-일본식명 토지 우리 고유 토지소유자 변경 대한민국 정체성 회복 제시-

정정신 기자 sv0@daum.net | 입력 : 2020/06/29 [07:08]

 

▲ 부안군 문동일 팀장, 

全北|정정신기자|sv0@daum.net부안부안군 민원과 문동일 팀장이 전북도가 주최한 2020 토지정보분야 우수 연구과제 발굴대회에서 우수상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토지와 지적공간정보 및 지적재조사 업무의 발전을 위한 소통과 정보공유를 하고 도내 지적직 공무원과 지적공간정보업무 종사자들이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업무능력을 발휘하기 위한 전략과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1차 서면심사와 2차 최종심사로 우수작을 결정했다.

 

문동일 팀장은 대회에서 일본식명 토지에 대한 효율적 관리방안이라는 주제로 부안군에 등록된 토지 중에서 일제강점기에 창씨개명 되거나 일본식명으로 등록된 토지에 대해 우리 고유의 토지소유자 명의로 변경하고 귀속재산을 국유화해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회복하는 방안을 제시해 전북지역 시군에서 제출한 총 19편의 과제 중 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특히 문동일 팀장은 지난 2007년 토지경계분쟁실태와 해소방안, 2014년 간석지 지적공부등록 효율적 관리방안 등 재산권행사 및 지적제도운용과 관련된 일상생활에 밀접한 사례들을 분석해 연구제출 함으로써 우수성을 인정받아 군 업무역량을 향상시켰으며 지적업무가 정확하고 정밀함을 요하는 특수성을 민원업무에 적용해 세련된 분위기를 만드는 원동력이 되고 있다.

 

문동일 팀장은 군청 민원과는 우리 군민들의 나들목 장소이기에 오시는 분들을 항상 친절하고 부지런하게 맞이하고 매사 적극적인 자세로 일해 얻은 성과라며 개인이 받은 상이지만 어려운 시기에 함께 일하는 동료들의 도움에 감사하고 앞으로도 군민재산권 행사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