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 조선기자재기업, 신재생에너지로 새로운 도약

-군산 조선기자재기업의 신재생에너지로 업종전환 지원 업무협약 체결 -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05/15 [06:42]

군산 조선기자재기업, 신재생에너지로 새로운 도약

-군산 조선기자재기업의 신재생에너지로 업종전환 지원 업무협약 체결 -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05/15 [06:42]

 

  © 박광희 기자 sv5@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군산조선기자재업체들이 재생에너지로 업종 전환해 군산에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군산시는 전라북도와 14일 전북도청에서 조선기자재기업 신재생에너지 업종전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기관) 전북도, 군산시, 군산조선해양기술사업협동조합, 한국토지주택공사 전북지역본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전북서부지부, 한국산업단지공단 전북지역본부

 

이날 협약식에는 강임준 군산시장을 비롯해 송하진 도지사, 김광중 군산조선해양기술사업협동조합 이사장, 권창호 한국토지주택공사 전북지역본부장, 이병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전북서부지부장, 김흥철 한국산업단지공단 전북지역본부장 등이 참석해 조선기자재업체들의 재생에너지 전환과 성장을 위해 상호협력 의지를 다짐했다.

 

이번 협약은 조선기자재업체들이 재생에너지로 업종 전환해 새로운 도약을 준비하고, 대기업 의존적인 지역산업 구조를 개선하며, 자생적 역량을 강화하는 데 그 의의가 있다.

 

군산시는 전북도와 업종전환사업에 필요한 예산 및 각종 행정사항을 지원하고, 군산조선해양기술사업협동조합은 업종전환을 위한 공장 및 장비 구축과 이를 통한 풍력 하부구조물 및 태양광 부유체 제작설계기술 개발,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며,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자금 지원 및 기업인력애로센터 등 맞춤형 연계 지원, 한국토지주택공사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은 국가산단 임대 및 입주 등 행정지원을 한다.

 

이번 사업은 ‘20년부터 오는 2022년까지 군산2국가산업단지 내에 해상풍력 하부구조물 및 태양광 구조물 가공제작을 위한 협동화공장과 장비를 구축하며, 사업비는 총 297억원(국비 174.9, 지방비 100, 민자 22.1)이 투입된다.

 

이번 조선기자재업체 업종전환을 통해 도에서 전략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신재생에너지 사업과 시너지 효과가 예상되며, 지역 조선사업의 자립과 지속성장 가능한 환경도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위기는 곧 기회이고 새로운 시작의 희망이며 군산 조선산업이 신재생에너지 업종전환으로 새로운 산업의 도약 계기 마련 및 지역산업과 연계되어 산업단지의 신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군산시는 전라북도와 필요한 예산 및 각종 행정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광중 군산조선해양기술사업협동조합 이사장은 업종전환사업은 정부와 지자체의 지원 아래 이루어지는 사업으로 본 사업을 완성시켜야 하는 중대한 책임감과 의무를 가지고 있다. 따라서 투철한 사명감과 책임감을 가지고 반드시 성공하여 신재생에너지 기자재 생산의 허브로 성장해 지역산업 발전의 역군으로 이를 성실히 수행할 것을 약속드린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