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대회’ 코로나19 여파로 취소 결정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03/19 [20:57]

‘2020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대회’ 코로나19 여파로 취소 결정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03/19 [20:57]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군산2020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대회가 코로나19 여파로 최종 취소결정됐다.

 

19일 대한육상연맹, 전라북도육상연맹, 군산시에 따르면 오는 412일 개최 예정이었던 2020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대회를 올해는 개최하지 않기로 최종 결정했다.

 

이번 결정은 코로나19 감염병 위기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되고 장기간 지속 및 확산되고 있어 전염병 확산방지와 시민안전을 고려한 불가피한 결정이다.

 

또한, 현 시점에서 대규모 국제대회 개최를 강행할 경우 시민들의 안전을 보장할 수 없으며, 감소세로 접어든 코로나19의 확산이 심각하게 우려 되는 것에 대한 결정이다.

 

이에 따라 군산시는 그동안 접수했던 마라토너 및 동호회원 등 참가신청자들에 대한 대회참가비는 조속한 시일 내에 반환할 예정이며, 참가자들에게 대회 홈페이지를 통해 이를 공지한다는 방침이다.

 

황관선 체육진흥과장은 올해 군산새만금국제마라톤대회는 세계육상연맹으로부터 어렵게 획득한 브론즈라벨 대회로 그 어느 때보다 야심차게 준비한 대회였으나, 지금 시점에 가장 중요한 것은 시민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야 할 상황으로, 아쉽지만 내년 대회가 성황리에 개최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