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육공백 가정 아이돌봄서비스 이용부담 완화

-코로나 19로 인해 3월 2일부터 3월 27일까지 정부지원 확대 -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03/06 [06:01]

양육공백 가정 아이돌봄서비스 이용부담 완화

-코로나 19로 인해 3월 2일부터 3월 27일까지 정부지원 확대 -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03/06 [06:01]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전북전라북도가 코로나 19로 인한 개학연기 등에 대비하여 양육공백가정에 아이돌보미가 파견되는 아이돌봄 서비스의 정부지원을확대하여 이용부담을 줄인다고 밝혔다.

 

 아이돌봄서비스는 맞벌이가정, 야근 또는 아동 질병 등으로자녀양육에 어려움이 있는 가정에 아이돌보미가 방문해임시보육, 놀이활동 등 가정에서 필요한 아이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 조치는 특히 가족돌봄휴가, 시설에서의 긴급보육, 돌봄교실등도 이용하기 어려운 사정에 처한 부모들이 아이돌봄서비스이용하고자 할 때요금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것이다.

 

 지원확대 대상은 그간 맞벌이 가정등의 양육공백 해소를 위해서비스를 이용해왔던 기존 이용자와 코로나19로 인한 휴원휴교개학연기 등으로 서비스를 이용하는 신규 이용자 모두에게해당된다.

  지원확대 기간은 32()부터 327()까지로 정부지원 확대가 적용되는 시간은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4시까지이다.

 

 지원 내용은 서비스 이용요금(9,890) 중 정부지원 비율을 확대하는 것으로,기존의 0~85%40~90%까지 한시적으로 확대하여지원하며, 이용자 부담은 평균 37.6% 완화된다.

  , 해당 지원 비율을 적용받기 위해서는 맞벌이, 한부모, 다자녀양육공백이 발생하는 가정이어야 하며, 부모가 아이를돌볼 수 있는 가정은 적용 대상에서 제외된다.

 

 

 이와 관련하여 전라북도 구형보 복지여성보건국장은 도내에는 14개 시군 아이돌봄수행기관에 소속되어 있는 활동 아이돌보미가1,100여명으로 매년 100명이상의 돌보미를 양성하고 있다,

 

  아이돌봄서비스의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아이돌보미 및 아이 마스크 착용, 수시 손씻기 시행 등을 통해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여사전 감염 차단을 통한 안전한 돌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북도에서는 올해부터 아이돌보미들의 건강검진비, 인플루엔자 예방접종비 등 일부에 대해 1인당 3만원을 지원하며 아이돌보미 처우개선을 통한 서비스 향상과 보다 안전한 아이돌봄서비스 지원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아이돌봄서비스에 대해 좀 더 자세한 사항은 전라북도와 전주시건강가정지원센터(254-0289)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