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도지사, 코로나19 대응 및 지역경제 회복 총력 다짐

- 코로나19 대응위해 시‧도 간 협력 강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 확대 -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02/13 [23:03]

시‧도지사, 코로나19 대응 및 지역경제 회복 총력 다짐

- 코로나19 대응위해 시‧도 간 협력 강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 확대 -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02/13 [23:03]

 

  © 박광희 기자 sv5@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전북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는(회장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213() 긴급 임시총회영상회의로 개최하였다.

 

 이번 임시총회는 최근 발생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방지의 분수령이이번 주가 될 것으로 보고, ·도간 현재 상황과 정보를 공유하고,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조치들을 논의하기 위해 긴급 영상회의로진행되었다.

 

 이날 총회에서 시도지사들은 중앙정부 및 시도간 상호 협력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협의회 내 TF를 구성하여 운영하고, 지역의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 확대와 향후 국내 관광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방안을 공동으로 추진하는 등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방안을 논의하고, 코로나19대응을 위한 대한민국 시도지사 공동 입장문을 채택하였다.

 

 입장문에서, 도지사들은 우한에서 들어온 교민들을 따뜻하게 수용해 준 충남 아산과 충북 진천, 경기도 이천의 주민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하면서, 17개 시도는 공동으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중앙정부와 긴밀한 상호 협력체계를 공고히 함과 동시에, ·도간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도간 방역물품 수급 체계 및 감염증 대응 매뉴얼 등 각종 방역정보를 공유하고 우수사례를 확산하며, 감염자 및 접촉자에 대한 지역사회 차원의 지원을 강화하며, 마스크·손세정제 등 시장경제를 교란하는 매점매석행위를 집중단속하고 위축된 지역경제를 회복하고 지역의활력을 되찾기 위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자영업자를 위한 소비촉진운동을 전개하며 상황 호전 추이에 따라 국내 관광산업의 활성화를 적극 추진하고, 원활한 감염병 대응을 위해 공공 및 지역의료기관에 대한 중앙정부의 지원확대와 공공의료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관련 법률의 제정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권영진 시도지사협의회장은 지금 코로나19로 인해 국민들이 불안해하고 지역 경제는 더욱 위축되어 매우 어려운 상황이지만, 우리 대한민국 국민들이 단합된 모습과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주고 있으므로 각 시도에서는 감염증의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여 주민들이 안심하고 일상의 경제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하루빨리 지역경제를 회복하여 지역이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중앙정부에서도 적극적으로 지원해 달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