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경제분야 기관단체 실무회의 개최

-유관기관, 출연기관, 경제단체 코로나19 극복 위한 방안 논의-

박광희 기자 sv5@ | 기사입력 2020/02/13 [23:23]

전라북도 경제분야 기관단체 실무회의 개최

-유관기관, 출연기관, 경제단체 코로나19 극복 위한 방안 논의-

박광희 기자 sv5@ | 입력 : 2020/02/13 [23:23]

 

▲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 박광희 기자 sv5@

 

全北|박광희 기자|sv5@daum.net전북전북도는 13일 코로나19 위기상황에 대응하고 도내 지역경제 피해 최소화 방안 마련을 위한 경제단체 실무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 관련 경제동향 정보 공유 및 이를 신속하게 타개하기 위한 방안에 대해 함께 지혜를 모아, 우리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전북도는 현재 감염확산 차단과 감시대상자 철저 관리 등 분야별 총력 대응으로 코로나 사태가 안정세에 접어들고 있는 추세다.

 

 이날 회의에서는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경제를 회복하기 위한 단계별 대응 방향으로 먼저, 재정 조기집행을 활용한 단기 소비경제 활동보완책을 강구해 소상공인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지역사랑상품권 발행 확대 등 단기 소비 진작을 제시했다.

      

    또한, 경제 유관기관들과 소통기회 개설 및 피해 제조업체에 대한 손실보상체계를 구축하고, 수출기업 대체 시장 공동발굴에 총력을 기울여 공공부문에 대한 신뢰감을 회복하는 한편, 장기 경제성장 기반확충을 위한 민간부문과 투자촉진방안의 공동 발굴을 제시했다.

 

     아울러, 도내 경제관련 단체별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주요 조치사항과애로 및 건의사항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한편, 전북도는 코로나19로 악화 우려가 있는 지역경기 안정화를 위해 특별자금 투입 등 다양한 지원책을 총동원한다는 방침이다.

(경기위축 대응) 경제상황대응 TFT 구성,기업·소상공인 피해통합지원센터 설치 운영 등

(중소기업) 긴급 경영안정자금 150억원 확대 투입, 수출기업 해외 온라인 플랫폼 활용 신규판로 확대

(소상공인) 별도 특례보증 200억원 특별지원으로 경영난 해소

(수출기업) 해외 온라인 플랫폼 활용 신규판로 확대

(재정 집행 및 세제 지원) 상반기 재정 신속집행(67%), 예비비 활용 등 지역경기활성화 추진

- 지방세 징수유예, 납부기한 연장 등 세제 지원

(물가안정) 불공정거래행위 신고센터 설치 마스크, 손소독제 등 매점매석 집중 단속 실시

    

 나석훈 도 일자리경제본부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워진 경기상황에서 지역경제 활력 회복을위해 우리도에서 추진하는 대책들을 차질없이 추진해 나가고, 경제단체, 기업인과의 소통 기회를 더 강화할 계획이다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라북도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