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차단방역 ‘총력전’

- 군산거주 확진환자 원광대병원 격리치료, 익산 활동 없어 -

정정신 기자 sv0@daum.net | 기사입력 2020/02/01 [13:21]

익산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차단방역 ‘총력전’

- 군산거주 확진환자 원광대병원 격리치료, 익산 활동 없어 -

정정신 기자 sv0@daum.net | 입력 : 2020/02/01 [13:21]

 

▲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차단방역 강화  © 정정신 기자 sv0@daum.net

 

全北|정정신기자|sv0@daum.net익산익산시가 도내에서 첫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차단방역을 강화하는 등 대응수위를 높이고 있다.

 

31일 익산시에 따르면 확진 환자는 군산 거주자로 현재 원광대학교병원 음압병동에서 격리 치료를 받고 있다. 조사 결과 현재까지 익산지역 활동사항은 없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익산시는 확진자 발표 이후 전북도와 14개 시·군 부단체장이 함께하는 긴급 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 참석해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 정정신 기자 sv0@daum.net

 

그 결과 시는 지역재난안전대책본부를 즉시 가동하고 환자의 동선을 철저히 파악하는 한편 매뉴얼에 따라 신속하게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특히 익산역에 열 감지 장비를 갖추고 타 지역에서 익산으로 들어오는 방문객의 건강상태를 체크하는 등 차단방역을 강화한다.

 

또한 다중 이용시설에 손 소독제를 비치하고 보육시설 출입제한 협조 요청, 읍면동 경로당 감염병 예방수칙 홍보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해 신속한 조치를 취하겠다시민들께서는 기침예절 지키기, 올바른 손 씻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